• 홈
  • slash
  • 당신이 찾았던 말씀
  • slash
  • 오늘의 지혜 말씀

삶의 방향되어

 

 

 

삼위일체와 딱 붙어 살 수 있는 방법에 대한 정명석 선생의 잠언입니다.

 

 

1. 삼위일체는 일하실 때나 행하실 때 ‘육신’을 쓰고 일하시며 행하신다.

 

2. 삼위일체는 ‘육신’이 없으니, ‘마음’을 비우고 ‘육신’을 내주는 자를 그리도 좋아
하시고,

그 ‘마음과 몸’을 쓰고 역사하신다.

 

3. 자기 마음과 몸을 누구에게 내주느냐에 따라서 그의 몸이 된다.

사탄에게 내주면 사탄의 몸이 되고, 이성에게 내주면 이성의 몸이 되고,

성령님께 내주면 성령님의 몸이 된다.

 

4. 나이가 어려도 ‘생각과 행위’가 성령님과 같으면,

성령님은 ‘같은 몸’으로 보시고 늘 동행하며 같이 살아 주신다.

 

5. 집을 비워 주듯 ‘자기 마음’을 비우고

성령님께 ‘자기 육신’을 내드려야 성령님이 거하신다.

 

6. 성령님과 늘 ‘생각과 행위’가 일체 되게 기도하고,

성령님 앞에 합당하도록 늘 기도하며 행해라.

 

 

[오늘의 기도]
사랑하는 주님, 나의 마음을 비우고 주님의 생각과 일체되게 하옵소서 아멘.


jmsjmscgm@gmail.com
기독교복음선교회​

 

번호 제목 날짜
121 쓰는 자의 방법에 따라 운명이 결정된다 2015.07.30
120 성삼위의 말 한 마디가 얼마나 중한지 깨닫고 꼭 물어보고 행해라 2015.07.29
119 현재는 ‘시작’이다 도전은 ‘가는 것’이다 2015.07.26
118 사명대로 ‘개성의 왕’이 되고 ‘재능의 왕’이 된다 2015.07.26
117 신앙은 ‘갖추기’와 ‘모순 버리기’다 2015.07.26
116 사랑의 핵, 사랑의 근본은 ‘뇌 사랑’이다 2015.07.24
115 현실의 삶은 미래를 낳는다 2015.07.22
114 성자의 말씀대로 살아라 그러면 실존이 되고 현실이 되고, 정상이 된다 2015.07.22
113 ‘개성과 재능’대로 행하면 ‘하는 일’마다 성공한다 2015.07.21
112 주는 ‘과거’에나 ‘현재’에나 뜨겁게 감사하며 쓸 자에게 주신다 2015.07.2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