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slash
  • 당신이 찾았던 말씀
  • slash
  • 오늘의 지혜 말씀

삶의 방향되어


육과 영 두 쪽의 균형을 이루며 사는 삶이 아름답고 신비하고 웅장한 삶을 사는 삶입니다. 이에 대한 정명석 선생의 잠언입니다.

    

 

1. 인간은 동전같이 양면 두 쪽을 가지고 있다. 한쪽은 육의 쪽’, 다른 한쪽은 영의 쪽이다.

 

2. 육과 영은 공동체로서 같은 운명이다.

 

3. 육만 발달시키면 육적으로만 크고, 육적으로만 쓴다. 고로 육이 생을 다하면 육으로 끝난다. 영만 발달시키고 성장하면, 육이 약해서 하늘에 속한 것이라도 육이 제대로 못 한다. 고로 육과 영, 양단을 다 발달시켜야 한다.

 

4. 육도 영도 만들어서 양단으로 귀히 써라.

 

5. 미련한 자는 한 가지만 생각하고 행하고, 지혜로운 자는 두 가지를 보고 양단을 보고 행한다.

 

6. ‘육적으로도 개발하고 영적으로도 개발해야 육적으로도 영적으로도 아름답고 신비하고 웅장하게 쓰게 된다.

 

7. 땅을 위해 육적으로도 만들고, 하늘을 위해 영적으로도 만들어 놓으면 양단으로 쓰여진다.

    

 

[오늘의 기도] 사랑하는 주님, 영원한 것을 보고 행하겠습니다. 아멘.

    

 

 

jmsjmscgm@gmail.com

기독교복음선교회

 

연관 글 보기 내가 너의 몸을 쓰고 너를 통해 나의 일을 하게 하라 그러면 내가 같이 살 수 있다

신은 육신이 없으니, ‘육신의 발판이 없으면 세상에 큰 뜻을 못 폅니다. 하나님도 육신을 쓰고 창조 목적을 이루십니다. 

번호 제목 날짜
647 확신은 실체를 이룬다 2017.04.04
646 ‘알고 실천하는 자’는 ‘희망의 삶’이다 2017.03.31
645 ‘잘못된 것’이 있는지 확인하고 고치기다 2017.03.31
644 ‘아는 자’는 ‘포기’를 안 한다 2017.03.31
643 현재는 ‘육의 삶’이요 미래는 ‘혼과 영의 삶’이다 2017.03.28
642 영원한 것은 ‘느끼는 것’도 많고 얻는 것’도 많다 2017.03.28
641 가치를 모르는 자는 같이 못 간다 2017.03.28
640 ‘생각이 뜨거워야’ 그때그때 실천하면서 자기가 만들어진다 2017.03.23
639 ‘자기 생각’에 ‘전능하신 하나님과 성령님과 성자를 모시고 살아라 2017.03.23
638 ‘자기 영을 위해 산 것’은 ‘천국’에서 누리며 영원히 산다 2017.03.23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