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slash
  • 당신이 찾았던 말씀
  • slash
  • 오늘의 지혜 말씀

삶의 방향되어

주일말씀

주의 즐거움에 참여하자


주는 ‘머리’요, 따르는 우리들은 ‘지체’입니다. 이에 대한 정명석 선생의 잠언입니다.

 

1. 마태복음 25장 23절은 주인이 종들에게 개성대로 일을 맡긴 후에 그 행한 대로 대해 준 말씀이다.

주인은 소질과 재능과 능력대로 일을 맡기고, ‘행한 대로 대가’를 주었다.

맡긴 일을 잘한 자들은 그 대가로 ‘일을 또 맡기는 축복’을  받았고,

‘주인의 즐거움에 참여하며 살게 해 주는 큰 축복’도 받았다.


2. 하나님과 성령님과 주는 ‘일’을 맡기시고, 항상 ‘그 일’을 잘하도록 도우셨다.

그리고 ‘맡긴 일’을 하면 함께해 주시며 ‘대가’를 확실히 주셨다.

그로 인해 때로는 어려운 상황과 여건에도 충성하며 일할 수 있었다.

이것도 ‘받은 축복 중의 하나’다.


3. 자기 신앙을 지킨 자는 ‘한 달란트를 더 남긴 자’다.

성경에 달란트를 땅에 묻어 놓고 행하지 않은 자는 ‘자기 관리를 하지 않고,

자기 신앙을 제대로 지키지 않은 자’와 같다.

자기 신앙과 구원을 책임지지 않으면, ‘책망’을 받고, ‘주의 즐거움’에 참여하지 못한다.


4. 두 달란트를 받고 두 달란트를 더 남긴 자는 ‘두 가지 사명을 받고 맡은 일을 잘한 자’로

착하고 충성된 자다.

그러므로 다시 일을 맡김으로 더 남기게 해 주고, 주의 즐거움에 같이 참여하게 해 준다.


5. 다섯 달란트를 받고 다섯 달란트를 더 남긴 자는 ‘세 가지, 네 가지, 다섯 가지 사명을 맡아서

잘 행한 자들’로 먹고, 입고, 자는 것도 제대로 못 하고,

열심히 섭리의 사명을 하며 뛰고 달린 착하고 부지런한 충성된 자들이다.

그 육도, 영도 차원대로 주의 기쁨과 즐거움에 참여하게 해 준다.


6. 종교와 개인 둘 중에 하나만 잘 됐다면, 성공한 것이 아니다.

국가가 잘 되고 백성도 잘 돼야 ‘성공한 민족’이듯이, 종교가 잘 되고, 개인도 잘 돼야 ‘성공한 역사’다.

 


[오늘의 기도] 사랑과 생명되신 주님! 영도 육도 잘되게 축복해주시옵소서. 아멘.

 

 

 

 

 

jmsjmscgm@gmail.com

기독교복음선교회


 

 

번호 제목 날짜
1511 ‘생각’이 훌륭해야 되고, ‘생각’이 인격적이어야 된다 2020.01.17
1510 육신의 행위대로 ‘영혼의 형상’이 이루어진다 2020.01.16
1509 하나님은 아는 자를 통해 ‘그날에 필요한 역사’를 펴신다 2020.01.15
1508 ​​뇌는 ‘생각한 대로’,‘입력된 대로 행하게 된다 2020.01.14
1507 배우지 않으면,‘좋은 것’을 모른다 2020.01.13
1506 누구든지 ‘조건’을 세우면, 하나님은 더 좋게 해 주기 위해 ‘약속’을 하신다 2020.01.11
1505 ‘하나님의 일’을 하면서 누려라 2020.01.10
1504 ‘하나님을 믿고 섬기고 사랑하는 낙으로 사는 것’이 ‘누리는 것’이다 2020.01.09
1503 어제의 승리는 ‘오늘의 승리’다. 어제 승리한 발판 위에 서서 굳세게 밀어붙이면, 오늘도 얼마든지 승리한다 2020.01.08
1502 말씀 안에서 살아가야 한다 2020.01.07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