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홈
  • slash
  • 당신이 찾았던 말씀
  • slash
  • 오늘의 지혜 말씀

삶의 방향되어

주일말씀

자기를 분별하고 자기 판단을 할 줄 알아야 한다

자기를 분별하고 판단하면 흔들리지 않습니다. 이에 대한 정명석 선생의 잠언입니다.

 


1. ‘휴거’의 최고 강도 높은 것은 ‘사랑’이다. 휴거는 사랑으로 되니 하나님을 사랑하고,

하나님을 좋아하고 기뻐하는 세계로 본다.


2. 세상에 많은 사람들이 나름대로 살아가지만, ‘어느 급으로 사느냐’에 따라 다르다.

휴거의 단계도, 삶의 단계도 마찬가지다.

 

3. 성경뿐만 아니라 삶에서도 분별할 것이 많지만, 항상 ‘자기’를 분별하고 자기 판단을 할 줄 알아야 한다.

항상 자기를 알아야 된다.


4. 분별할 것이 많이 있다. 지혜로 분별할 것도 있고, 달아서 분별할 것도 있고, 끈으로 재봐서 분별할 것도 있고,

무게가 같으니 질로써 분별할 것이 있다.

 

5. 변치 마라. 사랑도 변치 말고 흔들리지 마라.

사탄이 너를 시험할지 모르나 틀림없이 이것은 영원하다 하고 하면 사탄이 떠난다.


6. 한 번 마음을 옳게 먹고서 그대로 변치 않으면 ‘다이아몬드’ 같은 인생이다.

사람은 단단함을 마음으로 재고, 정신으로 재고, 운동해서 만든 체질로 잰다.

 

 

[오늘의 기도] 사랑하는 주님, 지혜로 분별하는 삶을 살게 하소서 아멘.

 

 

 

 

jmsjmscgm@gmail.com
기독교복음선교회

 

 

하나님은 ‘역사’나 ‘때’를 미리 짜놓고 행하신다​

 

 

 

정명석 선생의 주일 수요 설교에서 발췌했습니다.

 

번호 제목 날짜
1662 하나님과 성령님이 자기를 위해 행하시는 것을 아는 대로 은혜와 복이다 2020.07.11
1661 있을 때 느끼고, 좋아하고, 기뻐하고, 사랑하며 살아라 2020.07.10
1660 ‘하나님과 성령님과 주님 생각을 중심하고 행하는 것’이 ‘지혜’다 2020.07.09
1659 계시가 얼마나 중요한지 깨달아라 2020.07.08
1658 하나님은 여러 가지로 계시하신다 2020.07.07
1657 정신이 온전해야 ‘온전한 계시’를 받는다 2020.07.06
1656 완전히 예비하지 않고서는 ‘기회’가 왔어도 놓친다 2020.07.04
1655 하나님과 성령께서 ‘보낸 자의 육신’ 쓰고 행하시며 ‘이상세계’를 이루신다 2020.07.03
1654 마음 비우기, 주의 말대로 하기, 성령의 감동과 그 말씀대로 하기다 2020.07.02
1653 할 때 하라는 말은 ‘할 때 마음과 뜻과 목숨을 다해서 하라는 말’이다 2020.07.01

목록